손재주가 있거나, 만들수 있는 환경이 제공되는 분들은 직접 만드는걸 선화하시겠지만,

저를 비롯한 그렇지 못한 분들께는 그라운드 포일이 최고인것 같습니다.ㅎㅎㅎ


지금까지 아주 오래전에, 400스케일로 나온 그라운드 포일을 A4용지에 컬러인쇄 하여 사용해 왔습니다.

400스케일이다보니 200스케일 소형비행기에게는 얼추 어울리는것 같습니다. 

200스케일 737과 400스케일 747은 비슷하기때문이죠. 


근데 대형기종으로 넘어가면 이건 뭐... 마치 헐크가 쫄티입은 모습이 생각날 정도로 꽉 끼는 기분입니다.


400그라운드 포일을 200에 맞춰 확대인쇄 해볼까 생각했지만, 그에 맞는 종이와, 그에 맞는 인쇄기기를 찾기란 어려웠습니다. 뭐 실사출력업체에 맡기면 되지만, 여러번의 실험이 필요하니깐요...


그래서 본론으로 들어가서 구글링으로 찾게된 자료를 여러분께 공유해 드리고자 합니다.

http://www.modelairplanecollectors.com/group/dioramas/forum/topics/free-printable-1200-airport-1


위 사이트 인데요, 아주 친절하게도, 200 스케일 그라운드 포일을 무료로 배포하고, 인쇄방법에 대해서도 친절하게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인쇄방법은 별거 없고, 그림방향에 맞춰 종이를 회전하고, 크기는 100%로 하라네요. 절대 용지에 맞춰 확대 같은건 하지 말래요.


위 사이트에 설명에서 사용된 용지는 레터사이즈의 용지이긴한데,

어차피 레터보다 A4 는 아래위로 조금 더 긴 사이즈다 보니 100%인쇄 할때는 상관없습니다.


대략적으로 포토샵으로 완성된 모습을 구성해 보니



이런 상태가 되는 군요. 좌우측 상단이 딱떨어지지 않고, 약간 삐긋하지만, 그래도 괜찮은 디자인입니다.

아쉬울대로 쓸만 한듯 싶네요.


이제 남은건 각 포일 사이즈에 맞게 하드보드지를 구입한다음, 붙이고, 폴딩형식으로 제작하는 것입니다.

물론 맘같아선 전지로 실사출력해버리고 싶지만, 공간이 부족하니...ㅠㅠ


다운로드는 위 사이트에서 원하시는 포일 하나하나 받으셔도 됩니다.

혹은 그것이 귀찮으신 분들을 위해 제가 압축파일을 올려드립니다. 모두 다운받아서 압축해둔것입니다.


포일.zip


포일.z01


포일.z02


JC Wings 에서 나온 JAS A300 이다.
예전 400스케일 모을때 에클 에서도 나왔었는데, 드디어 200으로도 출시되었다.
아마 곧 한신타이거스, 포카리 스웨트도 나오겠지...
이왕 나올거 에클처럼 넘버링 카드도 줬음 좋겠당..ㅎ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마전 지인으로 부터 인도받은 LOT 737 항공기 이다.
일단 제일 좋아하는 737 기종이고, LOT 는 폴란드 항공사이지만, 캇핏 윈도우 밑에 검은색 마크가
약간 군용기 느낌을 주기도 해서 개인적으로 마음에 들어하는 항공사 이다.
일단 도장 자체가 깔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 평창과 같이 구입한  대한항공 B772ER 빅타이틀 버전이다.
기존의 로고보다 좀더 확대된 버전이랄까나...?
스몰타이틀 버전도 구입하고 싶었지만, 기존의 헤르파 제품으로 만족할려고 빅타이틀과 평창만...
디테일은 뭐 두말할거 없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꽁치 2014.10.02 09:00

    혹시 이 제품 어디서 사셨는지 알 수 있을까요? 대한항공 777 빅타이틀 버전은 아무리 찾아도 파는곳을 찾기 쉽지 않네요


이번에 나온 [1/200 JC Wings] Korean Air B777-2B5 ER (HL7752) Pyeongchang 2018 이다.
역시 비행기는 200스케일이 대세...
그중에서도 프라스틱이 아닌 금속(다이캐스트)가 대세...ㅎㅎㅎ
기존에 가지고 있던 헤르파 772 는 그저 장난감으로 보일뿐...
금속의 묵직함과,
디테일은....
그저 놀랄뿐이다...

문제는... 둘데가 없다..
물론 400스케일은 다 팔아치웟지만, 200스케일은 더 많은 공간을 차지 한다는거...ㅠ_ㅜ
어디다 두지...?ㅠ_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Recent posts